본문 바로가기

새김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thpark.com mathpark 2019.08.23 17:04 신고

    세상에는 세 종류의 거짓말이 있다. 그럴듯한 거짓말, 새빨간 거짓말, 그리고 통계.
    답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thpark.com mathpark 2019.07.05 18:22 신고

    수학자란, 우리가 2 더하기 2는 4라는 것을 아는 것처럼, e^(-x^2)dx의 마이너스 무한대에서 플러스 무한대까지의 적분이 파이의 제곱근과 같다는 것을 아는 사람이다. - 켈빈 경(영국 물리학자)
    답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thpark.com mathpark 2019.06.11 17:20 신고

    모두가 같은 생각을 한다면, 누군가는 아무 생각이 없는 것이다. - George Smith Patton Jr.
    답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thpark.com mathpark 2019.05.06 18:22 신고

    우리는 죽음에 대한 근심으로 삶을 엉망으로 만들고 삶에 대한 걱정 때문에 죽음을 망쳐버린다. - 몽테뉴 「수상록」 中
    답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thpark.com mathpark 2019.04.23 14:42 신고

    자연에서 볼 수 있는 모든 것들 사이에 성립하는 불변의 관계들을 표현하는 데 있어서, 수학보다 더 중요하며, 수학보다 더 쉽게 과오나 오류에서 해방될 수 있고, 수학보다 더 간단히 기술할 수 있으며, 수학보다 그 통용 범위가 더 넓은 언어는 결코 발견될 수 없을 것이다. 수학이야말로 우주의 모든 현상을 기술할 수 있는 유일한 언어이다. 그렇기 때문에 우주가 단 하나의 설계도를 통해서 가장 단순하게 만들어졌다는 확실한 증언을 우리는 수학에서 들을 수 있는 것이다. 그뿐만이 아니라 수학을 통하여 불변의 질서가 자연의 모든 것을 지배한다고 믿을 수 있다. - Joseph Fourier, 『열의 해석적 이론』, 1882년
    답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thpark.com mathpark 2019.04.16 00:15 신고

    창조주가 세상을 빚었다고 주장하는 아둔한 사람들이 있다. 세상이 창조됐다 함은 그릇된 가르침이며 버려 마땅한 가르침이다. 신이 세상을 창조했다면, 신은 창조 이전에 어디 있었단 말인가? 어떻게 신이 아무것도 없는 무(無)에서 세상을 만들어 낼 수 있겠는가? 만일 신이 유(有)를 만들고 난 다음, 세상을 만들었다고 주장한다면, 그 유란 것이 또 무엇에서 만들어졌는지 궁금하긴 마찬가지이다. - 마하푸라나(위대한 신화), 인도 자이나교, 9세기
    답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thpark.com mathpark 2019.04.16 00:15 신고

    어떠한 현상의 결과를 신의 탓으로 돌리기만 한다면 그것은 우리 자신의 무지를 신으로 대치하는 것과 무엇이 다르다고 하겠는가? 이제 '신'은, 인간이 경외심 가득한 마음으로 듣는 데 익숙해져 버린, 하나의 공허한 소리일 뿐이다. - 폴 하인리히 디트리히 홀바흐 남작, <자연계> 中
    답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thpark.com mathpark 2019.02.15 03:31 신고

    힘 없는 정의는 무효하고, 정의가 없는 힘은 압제다. 힘 없는 정의는 반항을 초래한다. 왜냐하면 악인은 항상 있기 때문이다. 정의가 없는 힘은 규탄을 받는다. 그러므로 정의와 힘은 함께 있어야 한다. - Blaise Pascal <팡세> 中
    답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thpark.com mathpark 2019.02.15 03:28 신고

    "돼지와 씨름하지 말라"는 것이 내가 오래 전에 깨달은 교훈이다. 돼지와 씨름하면 나도 더러워진다. 게다가 돼지가 그걸 좋아한다. - G. Bernard Shaw
    답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thpark.com mathpark 2019.02.15 03:11 신고

    말을 하기 전에 그 말이 세 개의 문을 통과하게 하라. ① "그 말이 사실인가?", ② "그 말이 필요한가?", ③ "그 말이 따뜻한가?" - 수피속담
    답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thpark.com mathpark 2019.02.15 03:08 신고

    나한테 관심있는 사람은 나밖에 없다. 이걸 인식하고 있어야 대화에서 많은 군더더기가 떨어진다. - via Twitter
    답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thpark.com mathpark 2019.02.15 03:03 신고

    좋은 사람 만나기 보다는 ♪♩♩♬를 적게 만나는게 인간의 복이다. - via Twitter
    답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thpark.com mathpark 2019.02.15 03:02 신고

    늙는다는 건 PSD가 JPG가 된다는 것. 돌이킬 수 없다는 것. 그 많던 내 안의 레이어들은 다 어디로 갔을까. - via Twitter
    답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thpark.com mathpark 2019.01.07 16:26 신고

    수학의 본질은 그 자유로움에 있다. (Das Wesen der Mathematik liegt in ihrer Freiheit.) - Georg Cantor
    답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thpark.com mathpark 2018.11.07 17:20 신고

    나는 아무 편도 아니다. 나는 다만 고통 받고 있는 자들의 편이다. - 김훈
    답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thpark.com mathpark 2018.11.07 17:19 신고

    말로써 정의를 다툴 수 없고, 글로써 세상을 읽을 수 없으며, 살아 있는 동안의 몸으로써 돌이킬 수 없는 시간들을 다 받아내지 못할진대, 땅 위로 뻗은 길을 걸어갈 수밖에 없으리. - 김훈
    답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thpark.com mathpark 2018.04.21 17:58 신고

    말할 수 없는 것에 대해서는 침묵해야 한다. - Wittgenstein
    답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thpark.com mathpark 2018.04.02 18:50 신고

    내가 아는 어떤 남자는 담배, 술, 섹스를 끊었고 기름진 음식도 끊었다.
    그는 자살하는 그날까지 아주 건강하게 살았다. - Johnny Carson
    답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thpark.com mathpark 2018.03.30 16:54 신고

    우리는 모두 시궁창 속에서 허우적대지만 그럼에도 우리들 가운데 더러는 별들을 바라본다. - Oscar Wilde
    답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mathpark.com mathpark 2018.03.23 21:01 신고

    지각하는 것, 보는 것의 더 깊은 행복은 효율성의 부재에 있다. 사물을 착취하지 않고 그에 머물러 있는 오랜 시선에서 깊은 행복이 나오는 것이다. - 한병철(철학가·문화비평가·베를린예술대학교 교수)
    답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