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문화생활단상

당신 인생의 이야기 - 테드 창

by mathpark 2021. 10. 9.
- 목차 -
「바빌론의 탑」
「이해」
「네 인생의 이야기」
「영으로 나누면」
「일흔두 글자」
「인류 과학의 진화」
「지옥은 신의 부재」
「외모 지상주의에 관한 소고: 다큐멘터리」

 

◆ 언제나처럼, 한 인간이 수행하는 역할은 그보다 훨씬 더 성숙한 인간에 의해서만 인식된다. - <이해> 중에서

◆ 네 나이 때 나는 그런 일은 전혀 한 적이 없지만 사실대로 얘기한다면 네가 나에 대한 존경심을 완전히 잃으리라는 걸 알아. - <네 인생의 이야기> 중에서

◆ 미래를 아는 사람들은 미래에 관해 얘기하지 않는다. - <네 인생의 이야기> 중에서

◆ 나는 헵타포드가 우리에게 새로운 과학기술을 주는 것을 원하지 않았다. 인류의 정부들이 그것을 가지고 무슨 일을 하는지 보고 싶지 않았기 때문이다. - <네 인생의 이야기> 중에서

◆ 신앙이 깊지 않은 다른 사람들과 마찬가지로 닐은 자신의 영혼의 종착지에 관해선 그리 신경을 쓰지 않았다. 오래전 지옥에 갈 것을 확신하고 그 사실을 받아들였던 것이다. 인생이란 그런 법이었고, 지옥은 그래 봐야 인간계보다 물리적으로 더 나쁜 장소도 아니었다. - <지옥은 신의 부재> 중에서

◆ 지옥에 떨어진다는 것은 신과 영원히 단절되는 것을 의미할 뿐,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었다. - <지옥은 신의 부재> 중에서

◆ 신은 의롭지 않고, 친절하지도 않고, 자비롭지도 않다. 그리고 그런 사실을 이해하는 것이야말로 진정한 신앙심을 갖추기 위한 필수 조건이었다. - <지옥은 신의 부재> 중에서






★★★☆☆ "나는 사람의 정신이 제대로 기능하려면 일 년에 최소 52권의 책을 읽어야 한다고 주장하는 사람이다. 그러나 당신이 만약 1권밖에 읽을 시간이 없다면, 주저 없이 이 책을 읽기 바란다."  - 주노 디아스(퓰리처상 수상작가, MIT 문예창작과 교수)

 

 

 

'문화생활단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작별하지 않는다 - 한강  (0) 2021.10.19
당신 인생의 이야기 - 테드 창  (0) 2021.10.09
프로젝트 헤일메리 - 앤디 위어  (0) 2021.09.23
강의 - 신영복  (0) 2021.09.05
미저리 - 스티븐 킹  (0) 2021.08.15

댓글0